본문 바로가기

혼자놀기

메리 크리스마스~ 어느덧 올해도 며칠 남지 않았네요. 시간의 흐름이란게... 정말 쏘아놓은 살이 맞긴 맞나봅니다. 바빠진 일상을 핑계로 점점 무심해지는 이 엘리를 끝내 포기하지 않으시고 변함없이 기억해주시는 제 소중한 이웃님들, 송구하고... 감사하고... 사랑합니다. ^ ________^ 메리 크리스마스~~~~ - .. 더보기
빼꼼~ '셀프 벌' 중인 엘리.↑↑ 제 사랑하는 이웃분들, 잘들 지내셨는지요. 오랜만에 안부인사 여쭙니다. 여름 왔는가 싶더니 어느새 가을도 패스패스 초겨울 문턱이네요. 혼자 세상 일 다 하고 사는 것도 아닌데 통털어 달랑 하나 있는 이 블러그 하나 제대로 관리 못하는 제가 참 면목 없기까.. 더보기
이윽고 수면으로 올라오다 엘리엇님 말씀마따나 눈오는 벽지로 1년을 버티니 한바퀴 돌아 다시 제철로 왔네요. 에공. *.,*; 제 무심함에 용서를 구하며 새해 인사와 함께 여러분께 안부 올립니다. 2019년 새해에는 더욱 건강하시고 기쁜 일과 행복한 소식만 댁네 가득하길요. 꾸벅~~~ 사는 이야기, 곧 준비해 올리겠습.. 더보기
시어머니와의 동거 - 오, 냉장고! 부엌살림이 아무리 주부코스프레 수준인 나라 하더라도 주방 하나를 두 주부가 나눠쓴다는 것이 마치 한 주방나라에 두 여왕이 통치하는 것 같은 스트레스일 줄이야. 왼쪽 칸은 우리 꺼~ 오른쪽 칸은 엄뉘 꺼~! 초등생 책상 금긋기 놀이하듯 냉장고와 냉동고를 '동과 서' 세로로 딱! 반 나.. 더보기
시어머니와의 동거 - 그 시작 재작년 여름, 새집에서의 즐거움이 채 가시기도 전에, 예상치 않던 심각한 문제가 주택에 발생하기 시작했다. 우린 셀러측을 상대로 거래 무효소송을 제기했고, 더는 거주 불가 상태의 그 집을 일단 벗어나야 했다. 봄이 다 오기도 전에 부랴부랴 그 집을 나온 우리 부부는 침실 셋과 거실.. 더보기
You Got Us Singing 이제나저제나 고대하던 그의 새 앨범, 야후! 드디어 나온 새 곡들을 손에 쥔 우리 부부, 차에 한 시간을 꼬박 앉아 들뜬 마음으로 그 한 곡 한 곡에 푹 빠져든 게 불과 몇 주 전이었는데... The music industry has lost a legendary Canadian singer, poet, and novelist. Leonard Cohen died on Monday, November 7. He was 82 year.. 더보기
시리(Siri)와 루바 시어머니께서 차려주신 주말 점심 테이블에 루바 파이(Rhubarb Pie) 가 디저트로 구워져 있었다. 루바가 어떤 영양소를 담고 있는지 궁금해진 남편이 아이폰 Siri를 부른다. 남편이 "Tell me about Rhubarb." 하기가 무섭게 "Alright, here is what I got:" 하며 위키피디아 자료를 대번에 정확히 내놓는다. 참.. 더보기
She "같이 갈래?" "어딜?" 몇 해 전, 지역 신문 한켠을 장식했던 사건이 있었다. 당시 환경 다큐 관계로 남편에게 스토리를 제공해 오던 한 프랜취 여성의 죽음이었는데 아파트 7층에서의 투신이었다. 필름과 관련해 긴밀한 교류가 있던 그녀이고, 또 불어가 가능한 남편이기에 프랑스에 있는 .. 더보기